댓글 5조회 수 3722추천 수 286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바람...

긴 겨울 내내 낚시 한번 안가서 인지 아내가 먼저 길을 잡았다.

늦잠을 자고 나 후라 집을 나서서 도착한 시간은 2시가 넘었다.
너른 논은 군데 군데 흙을 갈고 있었고 개리인지하는 큰 오리는 놀라 푸드득 하늘로 뛰어 올랐다.

오랫만에 온 대호는 바람은 차지 않았으나 바람의 세기는 너무나 강했다.







갈대는 밑둥을 남긴 채 가녀리게 서 있었고 수초는 어디에도 보이지 않았다
물은 너무 맑았고 그래서 인지 던져도 던져도 입질은 없었다.

밸리를 타 보고도 싶었지만 아내의 근심어린 눈이 어른거려 꺼내지도 못했다.

비행장의 비행기는 뭍으로 올려져 있었다.


대호는 다음 주부터는 할 만할 듯 해 보였다.
  • goldworm 2008.03.19 22:51
    아직 물은 많이 찹니다.

    한낮에는 8도 정도나 될까요?
    안동호의 경우는 4~9도 사이를 왔다갔다 하던데요.

    올 한해도 안전조행, 대박조행 이어지길 빕니다. [꽃]
  • 연필 2008.03.20 01:14
    오랜만에 올리신 조행기인데 바람만 부는것 이 좀 쓸쓸해 보이네요!
    다음 조행에는 튼실한 녀석들로 많이 찍어서 보여주세요[웃음]
  • 동네프로 2008.03.20 21:54
    대호 비행장은 밸리를 안 타고는 포인트 접근이 먼 거리입니다.
    가 본 날은 수온도 차고 바람도 많이 불어 꽝이었습니다.
    이번 주 혹은 다음 주 부터는 괜찮아질 것으로 봅니다.

    두 분 올해도 대박 맞으시기 바랍니다.
  • 헝그리맨 2008.03.21 07:08
    저도 스몰러버지그로 올해 첫 배스를 할려다가 놓쳤네요...ㅋㅋ 바늘에 너무 설걸려서... 다음번엔 꼭 배스와 상면 하시길 바랍니다...
  • 동네프로 2008.03.25 23:40
    헝그리맨님...
    잘 지내시는지요. 덕분에 지난 주 배스 손맛 봤습니다. [꾸벅]

R / E / P / O / R / T 동네프로의 handmade lure로 다닌 조행기입니다.
| 좋은 낚시방법이나 낚시터의 소개 바랍니다.
| 예의는 언제나 필수입니다.

  1. 4월12일 (대호 무장리, 비행장 위)

    4월12일 대호...흐림, 바람 춥다... 당진의 통닭은 여전히 맛이 있었다. 반반씩 아내와 먹기로 했는데 동네프로가 게걸스럽게 먹는 것을 보고 ...다 드세요... 다이하드4를 보다 잠이 들었다. 한기를 느꼈다 아내가 뒤척인다. 옷 가지를 산처럼 아내 몸에 덮는...
    Date2008.04.13 By동네프로 Reply6 Views2249
    Read More
  2. 4월9일 (대호 무장리-끝)

    4월9일 대호...흐림, 비, 바람 개 새끼들... 바람은 심했고 살림망은 꽉 찼다. 아내의 성화전화가 오기 시작한다. ...바람이 심하니 위험하다...고 사진을 찍을 요량으로 밸리를 어렵사리 가까이 댔다. 단단히 묶어 놓고 논둑길로 들어 섰다. 그런데... 바람에...
    Date2008.04.10 By동네프로 Reply4 Views2115
    Read More
  3. 4월9일 (대호 무장리-2)

    4월9일 대호...흐림, 비, 바람 잘 못 왔다... 물 색은 출포리보다 탁했다. 출포리는 너무 깨끗해서 대낚꾼도 자리를 앉지 않을 정도였다. 그런데 이곳은 적당히 탁했다. 조짐이 좋아 보였다. 바람도 등에서 적당히 불어 주어 포인트 접근과 조정도 수월했다. ...
    Date2008.04.10 By동네프로 Reply3 Views2083
    Read More
  4. 4월9일 (대호 무장리-1)

    4월9일 대호...흐림, 비, 바람 통닭 수원을 거쳐 당진에 도착하니 이미 밤 12시가 넘었다. 지난 번 차에서 숙박의 불편함을 만회하고자 만반의 준비를 했다. 차 바닥에 신문지를 깔고나니 발이 자유로와 졌고 담요는 각자 1장씩 준비를 했다. 저녁거리를 준비...
    Date2008.04.09 By동네프로 Reply4 Views2471
    Read More
  5. 4월6일 (대호 출포,해창제방)

    출포리는 출포리가 아니었다. 토요일 그놈의 술약속이 있어 출발하지 못했다. 깜님의 염장..'잘 나옵니다' 일요일...공놀이 팀들 주선해 준다고 의정부 레이크우드까지 갔다 오니 이미 시간은 09시가 넘었다. ...낚시 거 뭐 재미있어? ...공치기 돈 준다 해도 ...
    Date2008.04.08 By동네프로 Reply2 Views1985
    Read More
  6. 3월29일(대호 출포리)

    해창제방 금요일 아내와 같이 출발하여 삼길포 항에 주차를 했다. 차에서의 숙박은 조금 불편했지만 내비게이션으로 영화를 보며 자는 것도 운치가 있었다. 새벽녘에는 조금 춥기는 했지만 그런대로 잠을 잘만했다. 토요일 저녁부터 온다 던 비는 새벽부터 오...
    Date2008.03.29 By동네프로 Reply6 Views2288
    Read More
  7. 3월22일(대호)

    해창제방 첫 출조는 그냥 물만 보고 온 것이라 이번에는 단단히 결심했다. 여러 곳의 조행기를 읽어 보니 해창제방이 잘 나온다 했다. 도착하니 바람이 있었고 많은 사람들이 있었으나 잡는 것을 못 봤다. 더구나 철수하는 사람 말이...지난 주엔 잘 나왔는데...
    Date2008.03.27 By동네프로 Reply4 Views2323
    Read More
  8. 2008년3월15일(대호)

    바람... 긴 겨울 내내 낚시 한번 안가서 인지 아내가 먼저 길을 잡았다. 늦잠을 자고 나 후라 집을 나서서 도착한 시간은 2시가 넘었다. 너른 논은 군데 군데 흙을 갈고 있었고 개리인지하는 큰 오리는 놀라 푸드득 하늘로 뛰어 올랐다. 오랫만에 온 대호는 ...
    Date2008.03.17 By동네프로 Reply5 Views3722
    Read More
  9. 2007년11월24일 (대호)

    11월24일 대호...1주일전 추운 뒤 따뜻함 11도(수온10도) 반신 반의 지난 주 바람 불고 추운데서도 일본 배서들은 대호로 출조를 해서 6수 정도씩을 했다 했다. 그런 날에도 출조를 했는데 이렇게 날이 좋은데 안 갈 수 없었다. 어제 비가 장맛비처럼 억수로 ...
    Date2007.11.25 By동네프로 Reply2 Views2398
    Read More
  10. 11월4일 후편 (대호)

    11월4일 대호...구름 많이 지나감 그들이 미치는 이유 피위님의 전화는 이러했다. ...지금 톰이 전화가 왔는데 60cm짜리를 잡았다. ...사진을 찍기 위해 나온다고 했다. 저만치 멀리 있던 톰님이 어쩐지 물가로 나오고 있었다. 그사이 동네프로는 잡을 만큼 잡...
    Date2007.11.24 By동네프로 Reply0 Views1915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42 43 44 45 46 ... 60 Next ›
/ 60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