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0조회 수 44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8월10일

서울 폭염 37도, 맑음

해뜨고 밸리를 조립하는것은 죽음이기에 잠을 조금 잔 후

밤 새 만든 각시붕어-7을 들고 02시경 집에서 출발했다.

20190810_005553 copy.jpg

각시붕어-7은 top water로 수면과 높이와 잘 맞았다.


DSCN5816 copy.JPG

차량번호도 쓸까 하다가 그것은 참기로 하고 쓰레기 경고장을 프린트해서 비닐로 포장을 한 것을 슬로프 배에 붙였다.


DSCN5748 copy.JPG

이른 새벽인데 벌써 밸리를 조립하던 친구가 있어 인사를 나누니 동네프로 차를 알아 본다.

...지난 주도 오신 것 같은데요. 차를 보니까 알겠네요...하면서 커피를 건낸다.

집이 이 근방이라 잘 온다면서 겨울철 부사호 조황도 알려 주었다.

밸리꾼으로 부터 여러번 캔커피를 받았다. 항상 받기만 했다.


DSCN5742 copy.jpg

하류로 가면서 첫번째 만나는 대낚포인트에서 각시붕어-6으로 첫 수를 올렸다.

그리 폭발적인 입질은 오지 않았다.

 

내려가면서 몇 수하고 합수지점 전 돌무더기에서 잡아냈다.

그렇게 각시붕어-6으로 잡아내면서 하류까지 갔다.

DSCN5779 copy.JPG    

그렇게 각시붕어-6으로 신나게 잡아내고 나서 다음 녀석을 챔질하는데 그만 낚시줄만 달려 나왔다.


DSCN5782 copy.jpg

지난 번 것이 풀려서 안 쓰고 선물받은 절대 안 풀린다는 line keeper를 썼는데

이번 것도 풀렸다. 동네프로가 잘 못 한 건지 알 수가 없다.

그렇게 각시붕어-6은 출전 첫날 이별하고 말았다.


이제부턴 lure교체가 편하하고 line keeper를 쓰지 않고 전에 처럼 직접 낚시줄에 lure를 묶었다.


그렇게 각시붕어-6을 보내고 각시붕어-3으로 잡아냈다.

20190810_101920 copy.JPG

너무 더워 웃통을 다 벗고 앉아 쉬다가 아침 식사를 했다.

두어시간을 우산을 쓴 채로 졸면서 앉아 있었다.


휴식 후 다시 상류로 올라 가면서 녀석들의 움직임이 보여 만들어 가지고 온 각시붕어-7을 던졌다.

DSCN5790 copy.JPG

녀석은 물보라를 힘차게 일으키며 각시붕어-7을 집어 삼켰다.

힘차게 챘고 녀석은 카메라 한 화면에 안 나올 정도로 크고 무거웠다.


DSCN5791 copy.jpg

각시붕어-7 첫 수를 그렇게 했다.

역시나 top water에는 경험상 대부분 큰 녀석들이 덤볐는데 이번에도 그랬다.



20190810_144824 copy.JPG

늦은 점심을 이번에 찾아 낸 알밥으로 해결했다. 생각보다는 맛있었다.

그렇게 또 몇 시간을 쉬고 이번엔 상류로 향했다.


각시붕어-2는 작고 joint lure여서 인지 동작도 컸고 그래서 인지 입질도 잘 왔다.


DSCN5822 copy.JPG

꿀꺽 잘도 먹어댔다.



그렇게 상류를 갔다 오니 날은 저물고 있었고 8시 넘어 밸리를 접었다.


DSCN5817 copy.jpg

운전에 무리가 있을 것 같아 가는 중 서산휴게소에서 잠을 자고 갔다.



01:50 출발

05:00 도착 경고사진 부착

커피받음

먼동 틈

하류로

대낚포인트

36수

05:32 각시붕어-6 (26cm)

05:47 각시붕어-6 (25.5cm)

하류수초

06:10 각시붕어-6 (34cm)

06:19 각시붕어-6 (35.5cm)

합수돌무더기

06:49 각시붕어-6 (35cm)

합수맞은편 돌무더기

07:12 각시붕어-6 (38cm)

다리 밑 걸려서 낚시줄 회수

다리 옆

07:33 각시붕어-6 (26cm)

07:42 각시붕어-6 (40cm)

07:45 각시붕어-6 (35cm)

하류

07:57 각시붕어-6 (28cm)

08:01 각시붕어-6 (27cm)

08:06 각시붕어-6 (29.5cm)

08:48 각시붕어-6 (25cm)

각시붕어-6 잃어버림

09:06 각시붕어-3 (41cm)

09:15 각시붕어-3 (28cm)

식사

11:19 각시붕어-3 (41.5cm)

11:27 각시붕어-7(top water) (45.5cm) 첫 수


12:09 각시붕어-3 (23cm)

12:16 각시붕어-3 (25cm)

12:25 각시붕어-7(tp water) (46.5cm)

교각밑

13:08 각시붕어-3 (26cm)

13:09 각시붕어-3 (25cm)

13:11 각시붕어-3 (26.5cm)

13:20 각시붕어-2(joint) (31cm)

13:23 각시붕어-2(joint) (도망감)

13:41 각시붕어-5 (30cm)

13:43 각시붕어-5 (25cm)

--------------

식사, 알밥

상류

고속도로 밑

17:01 각시붕어-2(joint) (23cm)

대낚

17:23 각시붕어-2(joint) (40cm)

대낚 옆

17:28 각시붕어-2(joint) (35cm)

17:29 각시붕어-2(joint) (25cm)

폭포옆 새물유입구

18:18 각시붕어-2(joint) (41cm)

18:22 각시붕어-2(joint) (36cm)

대낚

18:47 각시붕어-7(top water) (31cm)

고속도로 밑

19:18 각시붕어-2(joint) (46cm)

19:23 각시붕어-2(joint) (19cm)

20:40 출발

서산휴게소 잠

03:00 도착


R / E / P / O / R / T 동네프로의 handmade lure로 다닌 조행기입니다.
| 좋은 낚시방법이나 낚시터의 소개 바랍니다.
| 예의는 언제나 필수입니다.

  1. 8월15일 (부사호)

    8월15일 흐림 연휴라 차가 막힐 것 같았는데 다행히 일찍 출발해서인지 막히지 않았다. 07시 경 밸리를 조립해서 낚시를 시작했다. 모두 다 각시붕어로 장착을 했다. 수초들이 자라서 물가 쪽으로 밀려가 있거나 자라나 있었다...
    Date2019.10.06 By동네프로 Reply0 Views20 file
    Read More
  2. 8월10일 (부사호)

    8월10일 서울 폭염 37도, 맑음 해뜨고 밸리를 조립하는것은 죽음이기에 잠을 조금 잔 후 밤 새 만든 각시붕어-7을 들고 02시경 집에서 출발했다. 각시붕어-7은 top water로 수면과 높이와 잘 맞았다. 차량번호도 쓸까 하다가 그것은 ...
    Date2019.09.15 By동네프로 Reply0 Views44 file
    Read More
  3. 8월3일 (부사호)

    8월3일 폭염. 맑음 5시가 조금 넘었는데 이미 차들이 많았다. 밸리들이 하류 수문에 먼저 와 있었다. 수문 앞의 대낚자리에서 녀석들은 각시붕어-5에 잘 나와 주었다. 밸리들이 훓고 지나간 수문에서도 나오고... ...
    Date2019.08.25 By동네프로 Reply0 Views71 file
    Read More
  4. 7월27일 (부사호)

    2019.7.27 흐림. 비. 나중에 폭우 태풍 끝자락과 장마가 겹쳐서 인지 중부지방에 집중호우 및 경보가 발령 되었다. 각시붕어-5를 만들느라 조금 늦었다. 유벤투스가 와서 호날두 축구가 늦게 시작되었다. 축구보느라 각시붕어-5를...
    Date2019.08.23 By동네프로 Reply0 Views53 file
    Read More
  5. 7월21일 (부사호)

    7월21일 태풍 다나스 후 비, 흐림 일로 인해 일요일 출조했다. 태풍 다나스가 남해안 상륙으로 서울에는 바람과 비는 없었다. 03:30에 출발해서 부사호 도착할 때 쯤 가랑비 수준으로 비가 왔다. 왔다 갔다 한 곳이 너무 많아 사진을 보면서 정리...
    Date2019.08.20 By동네프로 Reply0 Views36 file
    Read More
  6. 7월13일 (부사호)

    7월13일 맑음 각시붕어-Ⅳ를 만들고 잠을 잤다. 거의 02시에 출발해서 도착하니 차가 한대 있었다. 밸리를 조립하고 물에 드니 05:00였다. 상류로 가면서 각시붕어-Ⅳ를 던지니 작동이 원할하지 못했다. 아마도 추의 위치가 잘못 된 것 같았...
    Date2019.08.04 By동네프로 Reply0 Views49 file
    Read More
  7. 7월6일 (부사호)

    7월6일 서울 폭염발령, 맑음, 바람 09:30~16:00 심함 붕대는 풀었으나 아렸다. 바늘이 손톱 바로 위를 뚫고 들어가서 손톱 밑으로 피가 배어 나와 있었다. 병원에 3일을 다니고 주사도 맞고...다행히 파상풍 주사는 올 4월에 맞았었다. ...
    Date2019.08.02 By동네프로 Reply0 Views727 file
    Read More
  8. 6월28~29일 (부사호)

    6월28~29일 비 전날 밤 10시가 넘어 도착했다. 일찍 출발하려 했는데 각시붕어-Ⅰ을 만드느라 늦어졌다. 부사호 가는 도중 비가 안 오더니 도착하니 비가 뿌렸고 밤 12시가 다 되어 비때문에 슬로프 옆 대낚꾼은 급히 철수했다. 비가...
    Date2019.07.24 By동네프로 Reply0 Views53 file
    Read More
  9. 6월23일 (부사호)

    6월23일 맑음, 더움, 바람은 조금 오키나와에서 6월22일(토) 귀국 했다. 그런데 낚시를 안하면 1주일을 보내는 것이 힘들 것 같아 일요일 이른 아침에 출발했다. 슬로프에서 만난 음성친구와 얘기를 나누는데 커피를 주면서 1+1이라 받아도 ...
    Date2019.07.23 By동네프로 Reply0 Views52 file
    Read More
  10. No Image

    출조일지

    비밀글입니다.
    Date2019.07.17 By동네프로 Reply0 Views3 secretupdat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 59 Next ›
/ 59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